노숙자를 위한 세상에서 가장 따듯한 양말 2차 나눔

생활수행 - 신대승네트워크 | 2022. 제43

숙자를 위한 세상에서 가장 따듯한 양말 3,000컬레 전달 

 

오늘 노숙자를 위한 세상에서 가장 따듯한 양말 3,000컬레를 전달하기 위해 영등포 보현의 집을 다녀왔습니다. 1998년 개원, 현재는 시립기관으로 지정되어 명칭이 서울시립영등포보현종합지원센터로 변경되었습니다. 노숙자 대상의 복지시설로는 불교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서울시 서남권역 길거리 노숙자를 커버하고 있으며, 출퇴근하며 재활하는 노숙자 50, 숙식 보호 노숙자 50, 길거리 노숙자 2백명 정도를 케어하고 있습니다. 20명 정도를 소화할 수 있는 노숙자 목욕차량도 운영하고, 전문의도 근무하고 있는 노숙자 종합케어기관입니다. 서울의 3대 노숙자 케어 기관(다시서기 지원센터, 서대문 브릿지 종합센터, 영등포보현의집)의 하나이기도 합니다.

 

이번 노숙자 양말 나눔은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탑골공원 원각사에서 급식과 함께 이뤄진 양말나눔에 이은 두 번째입니다불교단체(나무여성인권상담소대불련총동문회대한불교청년회백양사 천진암불교환경연대상도선원상불사신대승네트워크정의평화불교연대종교와젠더연구소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행복수업협동조합)와 개인불자들의 보시로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따뜻하게 맞이하여 주신 대불련 출신의 보현의집 임도영센터장과 사회복지사분들께 감사드리며이야기과정에서 노숙자 케어 현황과 노숙자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알게 되었습니다이를 공유하고자 합니다.

 

첫째기부는 먹거리보다는 재능기부를 선호합니다명상요가서화법률상담꽃꽃이음악 등 각자가 지닌 재능을 지속적으로 기부해 주길 바랍니다(재능기부라 해도 프로그램에 따라 10회기약 3개월 정도 강사비 지원도 가능하다고 살짝 귀뜸해 주시네요). 현재 보현의 집에는 노숙자 오케스트라를 운영하고 있고프로야구 시범연기에 초청도 되었다고 합니다이와 같이 노숙자들이 지속적으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재능을 기부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둘째물품 기부에 대해서는 생필품(치약칫솔수건속옷양말비누 등), 핫팩(기부하는 불교단체 스티거를 붙이면 더 좋고요), 가방(백팩 등), 공동가전(세탁기, TV ), 화장품(스킨로션), 간절기 잠바안전화(전집류는 빼고 단편소설교양도서 등등이 좋다고 하고옷은 헌옷도 가능하다고 합니다.(노숙자에게 필요한 물품에 대한 조사를 바탕으로 나온 것이라 합니다). 무나페에서 물품 나눔하실 때 이러한 물품을 중심으로 기부하는 것도 방법일 것 같습니다.

 

현재 전국 130여개의 노숙자시설 중 불교계가 운영하는 시설은 4개로 영등포보현의 집은평보현의집우리는선우 여성보호시설봉은복지재단이 운영하는 장안동 게스트하우스가 있다고 합니다대부분은 이웃종교가 운영하는 시설이라고 합니다좀 더 많은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지 않을까요.

 

보현의집에서 함께 할 정신건강 전문 사회복지사가 필요하다고 합니다다른 시설보다 급여조건이나 근무환경이 열악해 사람 구하는 것이 어렵다고 합니다업무 수행자체가 보살행의 실천이 아닐까 싶습니다주변에 관심 있는 분들에게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노숙자를 위한 3차 양말 나눔은 연말에 진행될 예정입니다꾸준한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무료

신대승네트워크
사부대중이 차별 없이 참여하고 함께 탁마하는 공동체를 이룩하고, 이를 추동력으로 <2020, 한국불교의 대전환>을 실현하기 위하여 여러 도반들과 함께 하는 불교,사회, 세계시민을 잇는 신대승 글로벌 연결망
편집진 편지